14287
[알림] 현재 이 홈페이지는 이 부족하오니 추가결제를 하셔야 합니다.  
[알림] 트래픽 사용량이 110%이상 초과되어서 홈페이지가 느려지므로 관리화면에서 초기화작업을 진행하시기 바랍니다.  
의료보수표
경추부질환
[수정하기] [수정하기] 홈 > 진료안내 > 경추부질환
경추부 질환
 
목 부위는 굴곡과 신전, 측방굴곡, 회전 운동이 가능한 척추뼈(경추)가 7개 있으며 그 사이에서 완충역할을 하는 디스크(추간판, 수핵)가 있습니다. 이러한 디스크의 후방에는 척수 신경이 지나가고 있으며 이들 척수 신경에서 신경근이 나와 상지로 뻗어나가서 팔과 손으로 분포하여 팔과 손의 운동(근력)과 감각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목 디스크라고 부르는 병은 이 디스크가 신경이 존재하는 후방으로 돌출되어 신경근(혹은 척수 신경)을 누르고 압박하여 증상이 나타날 때를 말하고 의학적으로는 "추간판(수핵) 탈출증"이라고 합니다.
증상은 어깨, 팔, 손 부위에서 저리거나 아프며 심한 경우 근력의 약화나 감각의 저하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오랜 기간동안 척추 신경을 압박할 때는 경추증이라 하여 경추 추간판 탈출증의 증상과 더불어 보행의 장애등을 호소하기도 합니다.
 
 
치료는 증상의 지속 기간과 심한 정도를 고려하여 약물치료, 운동요법, 물리치료와 같은 보존적 치료를 먼저 시행해 보는 것이 원칙이고, 이러한 치료로 증상이 호전되지 않거나 통증이 지속될 때에는 수술을 시행하게 됩니다.
수술은 전방 도달법에 의해 목 아래 부위에서 피부를 절개한 후 디스크(추간판)를 제거하고 골이식과 유합술을 시행하는 방법이 사용됩니다.

최근에는 수술기법의 발달과 재료공학의 발달로 인공 디스크수술도 시행되고 있으며 이는 자연스런 관절기능을 유지하면서도 골(뼈)을 이식할 필요가 없으며, 입원기간도 줄일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따라서 검사 소견과 환자 개개인의 특성을 척추 전문의가 판단하여 결정하게 됩니다.
 
경추증/ 후방 종 인대 골화증
 
나이가 들어 경추에 퇴행성 변화에 의해 뼈가 자라나고, 디스크 간격이 좁아지고, 인대 등이 두꺼워지면서 신경이 지나가는 길이 좁아지게 됩니다. 이때 척수 신경이 눌리게 되고 변성이 되면 손이 둔해져서 단추 끼우기나 젓가락질 하기가 어려워지고, 걸음걸이가 뒤뚱뒤뚱하며 어색해 집니다.
주로 운동 신경에 문제가 있지만 손의 감각 저하와 목과 목덜미의 통증이 있는 경우도 많습니다. 심할 경우에는 대,소변을 보는 것도 힘들어 질 수 있습니다.
이 병은 서서히 진행하는데, 일단 증상이 있으면 신경이 매우 심하게 눌려있는 경우가 많고, 약물이나 물리 치료등의 보존적 치료방법으로는 효과가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신경이 눌리고 있는 곳을 수술로 풀어 주어서 신경 증상의 악화를 막아야 합니다. 이때 경한 외상으로도 신경이 손상을 받아서 증상이 악화될 수 도 있습니다. MRI 촬영을 하면 눌려 있는 척수 신경이 관찰됩니다.

그림설명: 척수증에 의해 좁아진 신경관과 눌리고 있는 신경이 관찰됩니다.
 
수술은 목의 뒤쪽을 열고 척추관을 구성하는 뒤쪽을 열고 뼈를 잘라 성형하여 척수 신경이 지나가는 길을 넓혀주는 추궁판 성혈술이 있으며, 다른 방법으로는 목의 앞쪽을 열고 신경을 누르는 디스크나 뼈 조각을 절제한 후에 유합술을 해주는 방법이 있습니다.